보청기사용자가 어려워하는 전화소리를 더욱 잘 들을 수 있는 정보 ­

>

보청기를 착용하고 전화를 받을 때는 아래와 같은 사항을 고려하여 통화를 해보세요.

>

귓속형보청기는 귀 안에 삽입하여 착용하는 방식입니다.이런 경우에는 일반적으로 전화를 하는 방법처럼 전화기를 귀에 대고 통화를 하면 됩니다.​단, 사람마다 청력과 귀모양이 다르기 때문에 “삐-“하는 잡음(피드백)이 있다면 특별한 방법으로 전화를 해야할 수도 있습니다.

>

위의 사진처럼 전화기의 스피커 부분을 귀구멍(외이도)에 가까이 대고 통화를 하면 됩니다.​들리는 소리가 명확하지 않다면, 사용하는 보청기를 전화청취용 프로그램으로 변경해서 들어보세요.전화청취 프로그램은 스마트폰 전용앱이나 전용리모컨으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.​보청기브랜드와 성능에 따라서 전화청취용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것이 다를 수 있기 때문에 구입처에 문의를 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.

>

전화기를 귀에 가까이 두었을 때, “삐-“하는 잡음(피드백)이 발생할 수 있는데요.이것은 보청기와 귀의 특성에 따라서 나타나는 현상입니다. 보청기를 사용하는 사람마다 다를 수 있어요.​이럴 때는 위의 사진처럼 전화기의 방향을 틀어서 잡음이 없는 위치에 두고 통화를 해보세요.​참고로 귓속형보청기는 전화를 할 때, 귀를 막는 정도에 따라서 “삐-“하는 잡음이 날 수가 있습니다.이러한 현상은 제품의 고장증세가 아니라는 것을 알아두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.

>

오픈형보청기는 귀 안에 리시버(소리출력 부품)를 삽입하여 착용을 합니다.보청기의 본체는 귀 뒤쪽에 걸어서 고정을 하게 되죠.​고음역대 위주로 소리를 증폭한 상태라면 일반적인 방법으로 전화를 해도 큰 무리가 없겠지만, 고음과 저음을 모두 증폭을 한 경우에는 다른 방법으로 전화를 받는 것이 유리할 수 있습니다.

>

고음역대를 주로 증폭을 한 경우에는 외부의 공기와 순환이 되는 오픈형 이어팁을 세팅합니다.오픈형 이어팁은 여러 개의 구멍이 나있습니다.​이런 경우라면 위의 사진처럼 전화기를 귀에 가까이 대고 전화를 해도 무리가 없답니다.​전화소리가 오픈팁에 나있는 구멍을 통해서 귀 안으로 충분하게 전달이 되기 때문이죠.​저음부의 청력이 정상에 가깝거나 1000Hz~2000Hz 의 고음역부의 청력손실이 경미한 분이라면 일반적인 방법으로 전화를 해도 괜찮을 것이라고 생각됩니다.

>

귀밖에서 나는 소리가 귀 안으로 전달이 되지 않는 폐쇄형 이어팁을 세팅한 상태라면, 전화기를 보청기 본체에 가까이 두고 통화를 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.​귀를 완전히 막고 착용하는 보청기는 밖에서 들리는 소리가 보청기 본체의 마이크로폰에서 유입되기 때문에 전화기를 귀구멍에 가까이 두면 소리가 안들리게 되는 것이죠.​보청기 본체에 전화기를 두었을 때, “삐-“하는 잡음이 들리지 않게 위치를 조정해서 통화를 해보세요.

>

무선보청기를 사용하고 있다면, 전화전용 무선액세서리를 연결하여 전화소리를 크고 선명하게 청취할 수 있습니다.​스마트폰과 무선 액세서리가 블루투스로 연결이 되기 때문에 스마트폰을 귀에 가까이 두지 않아도 스트리밍되는 전화소리를 쉽게 들을 수 있답니다.양쪽에 무선보청기를 착용하고 있다면, 전화소리가 양쪽 귀에서 동시에 들리기 때문에 주변소음의 영향을 덜 받으면서 전화소리에 집중할 수 있습니다.​스마트폰으로 전화통화가 많은 분에게는 이런 무선 전화방식을 강력하게 추천드립니다.​이러한 정보들을 사용자가 공감할 수 있도록 글로 표현하는 것에 한계가 있는데요. 드림히어링 보청기전문센터에 방문해서 무선으로 전화하는 것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습니다.​이 글이 보청기로 전화를 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.​글: 원장 문형식(청능사 문스)문의: 02-421-0999위치: 서울시. 8, 9호선 석촌역 1번 출구홈페이지: www.dreamhearing.kr

>