콘텐츠로 건너뛰기

자기계발서책,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? 나의 새치즈를 찾아가는 시간 속으로 ­

  • by

13자기계발서/책제목: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? ​10월 나의 쉼, 열세번째 책​책을 구매하는 대신에 책장에 놓여진 책을 손길 가는대로 마음가는대로 꺼내어 읽어보는 시간​그 즐거움을 만끽하는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?​길잡이이정표교훈과 쉬운설명그리고 2001년 3월 26일 선물로 받은 책이었네 ​그렇게 나의 새치즈를 발견하는시간 속으로

>

이 책을 읽는 동안 나는 이런 상상을 하게 된다.

거실 벽난로 앞에 앉아 자녀들과 손자들에게이 놀라운 이야기를 읽어주는 나 자신과 책장을 넘길때마다 심오한 교훈을 얻는 그들의 초롱초롱한 눈망울을…-항공과학센터 라이트 패터슨 공군기지 중령 웨인 워셔-

>

시카고에서/어느 화창한 일요일 오후,우리는 지난 밤 고등학교 동창회 모임에참석란 친구들의 이야기로 시작하며 • • •​친구 네이단이 물었다.

”변화가 일어날 때 우리가 얼마나 그것을 거부하는지 생각해 본 적 있어”P16​침묵 속에 카를로스가 말한다.

”변화를 두려워하기 때문에 그 자체를 거부하는 게 아닐까?”P16​그렇게 시작되는이야기

스니프. 스커리, 햄 그리고 허/아주 먼 옛날 멀고 먼 곳에 두 마리의 생쥐와 두 명의 꼬마 인간이 살고 있었다.

그들은 미로 속에서맛있는 치즈를 찾기 위해열심히 뛰어다녔다.

P21​그렇게 짧은 우화가 담겨져 있다.

그 이야기 속의 면을 들여다보면 변화에 대한 심오한 진리를 생생하게 전해지는 • • • 그렇게 생쥐와 꼬마인간은미로 속을 뛰어나갔다.

>

“우리는 이 치즈를 먹을 만한 자격이 있어. 이 치즈를 찾기위해 오랫동안 열심히 일했거든”햄은 신선한 치즈 한 덩어리를 떼어맛있게 먹으며 말했다.

그리고 늘 하던 것처럼 잠이 들었다.

꽤 오랜 시간이 흐른 뒤이들의 자신감은 어느새 오만함으로​그렇게 사라져버린 치즈/생쥐들은 사태를 지나치게 분석하지 않았다.

그들은 너무 많고 복잡한 생각애 눌려 행동을 미루는 법이 없었다.

P29​현실 앞에 놓여진 햄은 고함쳤다.

”이게 왠일이야. 치즈가 사라졌어””치즈가 없다고. 치즈가!
”​누가 치즈를 옮겼을까? 어떻게 내게 이런 일이 일어날 수가 있지!
​안일했던 햄과 허새로운 사태를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 있지 않았다.

마치 나처럼​도무지 믿어지지 않아 머리만 흔들고 충격에서 오랫동안 그 자리에 • • • ​선택 그는 그의 삶에 더 이상 아무런 변화가 일어나지 않으리라고 자신했던 것이다.

P31

>

두 마리의 생쥐 스니프와 스커리는 다가온 변화를 수용하고 주저없이 행동으로 옮겼지만 햄과 허는 계속해서 헛기침만​

>

어쩌면 잃음 앞에 분노라는 도구 앞에서 놓아주지를 못한 나같은그렇게 돌아오지 않을 치즈를 기다려야 할 것 같다는 그 말이 참​믿고 싶었던 허망 속에서

>

다시 미로 속으로/날이 갈수록 꼬마인간들은 굶주림과 스트레스로 인해 약채졌다” 내 말 들어봐. 우린 현실을 받아들여야 해.치즈는 이 곳에 없어. 같은 일만반복하고 있지. 텅빈 창고에서 미래를 기다리며 우리 자신을 속이고 있어ㅡ”우리 주위의 환경은 시시각각 변하고 있는데,우리는 항상 그대로 있길 원하지.이번에도 그랬던 것 같아그게 삶이 아닐까? 봐. 인생은 변하고 계속 앞으로 나아가고 있잖아 우리도 그렇게 해야 돼”

>

햄은 아직도 ‘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?’허는 ‘왜 좀더 일찍 자리를 박차고 나서지 못했는가’ㅡ허는 미로를 향해 출발하며 뒤를 돌아보았다.

두려움을 없앤다면성공의 길은 반드시 열린다​두려움의 극복/모든 안락에는 대가가 따르기 마련이다.

돌이켜 생각해 보면.치즈는 하룻밤 사이에 사라져버린 것이 아니었다.

치즈의 양은 줄어들고 있었더고남아있는 치즈는 오래되어 맛이 번해가고 있었다.

​그렇게 미처 깨닫지 못한 사이에 치즈는 오래되어 곰팡이까지 피나 냄새가 났었다.

​예기치 않은 순단에 예견된 결과는 나타나기 마련이야​햄 과 허스니프 와 스커리​상황, 다름의 생각, 행동, 움직임 그 속에 알아차림이다.

​변화를 알아차리고 미리 준비를 하고있었던 스니프와 스커리​민감하지 못해 알아차리지 못한 그 하나가 이제는 민감한 자가 되어가는 민감하되 불안해하지는 말자며​치즈냄새를 자주 맡아보면 치즈가 상해가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다​새로운 방향으로 움직이는 것은 새 치즈를 찾는데 도움이 된다.

>

모험의 즐거움/어쩌면 지금 내가두려움을 극복하고 움직여야 하는 시기인데생각하는 것보다 더 오래 한자리에서 집콕만 했던 것은 아닌지​마음이 홀가분해지려면 극복하고 움직여야 한다.

​새로운 방향으로 움직이다보면분명 두려움이 자연스럽게 풀어줄 것이다.

​사라져버린 치즈에 대한미련을 빨리 버릴수록 새치즈를 빨리 찾을 수 있다.

>

치즈를 찾아서/빈 창고에서 기다리는 것보다미로 속에서 찾아다니는 것이 안전하다.

​며칠 전 제자와 함께 나눈 이야기가 생각이 난다.

​시골쥐와 서울쥐,서울쥐는 시골쥐에게 말한다.

여기는 먹을것도 많고 다닐곳도 많다고​옥수수가 천지인 시골에서 부풀은 기대감과 함께 서울로 갔지만 시골쥐는 고양이에게 집아 먹힐뻔 하는상황이 벌어진 갓이다.

​그렇게 시골쥐는 고민없이 시골로 돌아가고 싶어한다.

​결국 찾아다니지 못하면 결국 위험을 감수하지 못하면 제자리가 되는 나도 이제 창고에서 문을 열고 나서야 할 시기이다.

​변화는 우리의 기대와는 상관없이예기치 않은 순간에 일어나게 된다는 사실을 인식라게 된 것이다.

갑자기 커다란 해일이 밀려와 모든 것을 집어삼키는 것처럼 변화늠 순식간에 우리를 삼켜버릴 수 있다.

​과거의 사고방식은 우리를 치즈가 있는 곳으로 인도하지 않는다.

​작은 변화를 알찍 알아차리자!
그렇다면 큰 변화에 쉽게 적응할 수 있을 것이다.

>

벽에 쓴 글/가장 빠르게 변화하는 길은 자신의 어리석음을 비웃을 줄 아는 것이다.

오늘의 나. 나를비웃거리다.

​첫째, 자긴의 주변을 간단하고 융통성 있게 유지하며 신속하게 행동하라둘째. 사태를 지나치게 분석하지 말고두려움으로 자신을 혼동 시키지 말라셋째, 작은 변화에 주의를 기울여서큰 변화가 올 때 잘 대처할 수 있도록 준비하라

>

행복에 대한 권리는 모든 사람들에게 있지만 그것을 얻을 수 있는 사람은 극히 드물다.

적어도 변화하려는 노력의 여지가 없는 한….​변화를 즐기자!
오늘, 지금, 매일

>

그렇게 마이클의 짧은 우화가 끝나고그 날 저녁,​내 현재의 상황에 인정하는 마음이 필요했다.

어쩌면 받아들이기 힘든 상황에 그 상황을 인정하지 못했던 마음이 커서 숨어있기만 했던것은 아닌지​그리고 이야기한다.

>

오늘은 나를 비아냥거려본다.

​어리석음을 인정하고변화라는 바람에 나를 맡겨보자​우화의 또 다른 매력은 미로찾기에 있다.

​지금 이 곳. 미로찾기 시작이다.

때마침 냉장고에 치즈가 있네 ​지금부터 옮겨보자!
#자기계발서 #누가내치즈를옮겼을까?

>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